‘미니특공대 슈퍼공룡파워’ EBS 주간 시청률 1위

8월 29일 EBS에서 첫 방송된 ‘미니특공대 슈퍼공룡파워’가 첫 방송 이후 꾸준히 시청률 1위를 유지하며 애니메이션 업계에 돌풍을 일으키고 있다. 특히 아직 ‘미니특공대 슈퍼공룡파워’ part. 1’ 종영까지 많은 시간이 남은 시점에서 매주 목, 금 오전 8시 30분에 시작되는 본 방송은 물론 같은 날 오후 3시 55분과 오후 6시 25분(보니하니 내 중간편성) 그리고 일요일 오전 9시에 재방송되는 에피소드까지 모두 시청률 1위를 기록하고 있다는 점은 앞으로 ‘미니특공대 슈퍼공룡파워’가 새롭게 써 내려갈 기록에 대한 기대감을 증폭시켜주고 있다.

‘미니특공대 슈퍼공룡파워’는 전작에 비해 코믹 요소를 대폭 강화하여 시청자들이 보다 쉽게 콘텐츠를 즐길 수 있도록 하였고, 슈퍼공룡파워로 더욱 강력해진 볼트, 새미, 루시, 맥스, 리오가 보여주는 화려한 액션은 아이들의 눈과 귀를 단숨에 사로 잡기에 충분하였다. 또한 귀여운 동물 캐릭터에서 레인저 – 로봇까지 3단 변신이 가능하고 슈퍼공룡을 소환하는 트랜스에 트랜스헤드를 장착하면 각각의 특공 슈퍼공룡을 소환할 수 있다는 요소 또한 시청자들을 사로잡은 포인트 중 하나로 평가되고 있다.

애니메이션의 인기에 맞춰 ‘미니특공대 슈퍼공룡파워’ 완구 상품도 출시되었다. 특공 공룡머신 소환을 위한 ‘트랜스’와 ‘트랜스헤드(티라카/프테릭스/트릭스/브라카/티렉스/스테고스/베스페로/메가샤크)’, 레인저들의 공통 무기인 ‘특공 슈퍼공룡건’ 그리고 변신 로봇인 ‘티라노썬더’와 ‘프테라스카이’까지 총 11종의 완구가 출시 되었다. 특히 지난 9월 초 본격적으로 상품이 출시 되기 전, 부천 스타필드시티 오픈 이벤트로 깜짝 선보인 ‘미니특공대 슈퍼공룡파워’ 완구가 런칭 1주일만에 모두 완판되며 시장에 형성된 ‘미니특공대 슈퍼공룡파워’의 뜨거운 인기를 느낄 수 있었다. 

현재 ‘미니특공대 슈퍼공룡파워’ 완구는 전국 대형 마트와 완구시장 및 온라인 몰을 통해 구매 가능하다.

삼지애니메이션은 매달 순차적으로 ‘미니특공대 슈퍼공룡파워’ 신상 완구를 출시하여 애니메이션과 완구에 대한 관심을 이어나갈 계획이며 이미 키즈 콘텐츠로써 큰 성과를 내고 있는 중국과 동남아시아 시장을 보다 적극적으로 공략하여 완구는 물론 라이선시, 식품, 뉴미디어 사업 등을 확장할 계획이라고 밝혔다.